9 월 25일 Baptism, Becoming children of the Light

When Jesus appears for the last time to his disciples, he sends them out into the world saying: “Go, … make disciples of all nations; baptise them in the name of the Father and of the Son and of the Holy Spirit” (Matthew 28:19).

Jesus offers us baptism as the way to enter into communion with God, Father, Son, and Spirit, and to live our lives as God’s beloved children. Through baptism we say no to the world. We declare that we no longer want to remain children of the darkness but want to become children of the light, God’s children. We do not want to escape the world, but we want to live in it without belonging to it. That is what baptism enables us to do.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마지막으로 나타나셨을 때, 그들을 세상에 보내시면서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 그러므로 너희는 가서 이 세상 모든 사람들을 내 제자로 삼아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그들에게 세례를 베풀고” (마태오 28:19)
예수님께서는 삼위일체이신 하느님과의 거룩한 교제함을 위해서, 그래서 하느님의 사랑하는 자녀로 살기 위해서, 그것을 이루기 위한 통로로 세례를 알려주시고 계십니다. 세례를 통해서 우리는 세상에 “아니오!” 라고 말하는것 입니다. 세례를 통해 우리는 더이상 어두움의 자식으로 남아 있지 않고, 하느님의 자녀 곧 빛의 자녀라는 것을 선포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세상을 등지고 살고 싶지는 않지만 세상에 속해서 살고 싶지도 않습니다. 세례가 그것을 가능하게 해줍니다.

———————

침례교에서 학창시절을 보낸 저로써는 , 성수를 머리 위에 뿌리는 약식 세례보다 직접 온 몸이 물에 잠기는 침례에 익숙합니다.
산좋고 물좋은 곳에서 열리는 여름수양회의 여러 프로그램들도 재미있고 유익했지만, 역시 백미는 침례식이었습니다.
친구들이 모두 물가나 얕은 물가에 모여 서서 찬송을 부르고, 침례를 받는 이가 물속에 머리에서 발끝까지 잠기었다가 다시 나오는 순간은 말로 형용할수 없는 경험이었습니다. 주위의 들꽃들로 침례선물로 건내주고 함께 찍은 사진들을 볼 때마다 그때의 감동을 다시 느끼곤 합니다.

예수님께서 세례를 받으시고 나오셨을 때 하느님께서 ‘사랑하는 자’ 라 하신 장면도 있지만, 세례에 관해서 개인적으로 가장 가슴을 뜨겁게 하는 장면은, 사도행전에 나오는 이디오피아 내시의 세례 장면입니다.
이사야서를 읽으며 지나가던 이디오피아 여왕의 내시에게 그 의미를 설명해 주는 필립보. 그리고 그것을 통해서 예수님의 복음을 전하게 됩니다.
그리고..

“그들이 같이 길을 가다가 물 있는 곳에 이르자 내시가 ‘자 여기 물이 있습니다. 내가 세례를 받아서는 안 될 것이 무엇입니까?’ 하고 물었다. 내시는 마차를 세우게 하고 필립보와 함께 물로 내려가 그에게 세례를 받았다” (사도행전 8:36-37)

이 부분이 맘에 드는 이유는, 항상 모든것에 주저하는 소심한 성격과는 반대로, 기쁜 소식을 듣고 나서, 자신의 신분이나 상황을 생각하지 않고, 물이 보이자 마자 바로 세례를 직접 ‘요구’하는 내시의 그 적극성 때문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그냥 남들이 하니까, 그냥 때가 되었으니까, 특별하게 달리 할 일이 없으니까.. 이런 수동적인 모습이 아니라, 적극적인 신앙의 모습. 그 화끈함을 한번쯤은 가져보기를 소원합니다.

0 Comments

Add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d bloggers like this: